세계일보

검색

대구 이불 원단 제직 공장서 불… 2억8000여만원 피해

입력 : 2021-11-25 08:26:11 수정 : 2021-11-25 08:26:0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 달성군 이불 원단 제직 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25일 대구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후 5시34분께 대구 달성군 옥포읍 이불 원단 제직 공장서 불이 나 2시간 11분 만에 진화됐다.

 

불은 공장 내부 등을 태워 2억8680만원(소방서 추산) 상당의 피해를 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은 장비 26대, 인력 89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