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현대건설, 美홀텍과 SMR 개발 손잡았다

입력 : 2021-11-25 01:00:00 수정 : 2021-11-25 00:49: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업 동반 진출 협력 계약 체결
독점권·북미시장 지분 등 확보

현대건설이 지난 22일 원자력사업 분야 선도 기업인 미국 홀텍 인터내셔널과 소형 모듈 원자로(SMR) 개발 및 사업 동반 진출을 위한 사업협력계약(Teaming Agreement)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양사는 글로벌 시장에 대한 이번 사업협력계약을 통해 SMR 상업화 모델 공동 개발과 마케팅, 입찰 공동 참여, 사업 공동 추진 등 사업 전반에 합의했다. 또 현대건설은 글로벌 시장에 대한 설계, 구매, 시공 등에서의 관련 사업 독점 권한과 북미 시장에 대한 참여 지분 등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향후 세계 건설시장의 게임 체인저로 꼽히는 SMR의 선두주자로서 현대건설이 입지를 공고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홀텍은 160㎿급 경수로형 SMR ‘SMR-160’ 모델에 대한 상세 설계 및 북미 인허가 승인 절차를 진행 중이다. 이 모델은 사막이나 극지 등 지역이나 환경 제한 없이 배치가 가능한 범용 원자로로 알려져 있다. 현재 캐나다 원자력위원회의 원자로 설계 예비 인허가 1단계를 통과했으며, 미국 원자력위원회 인허가 절차를 진행 중이다.

윤영준 현대건설 사장은 협약식에서 “이번 계약체결을 통해 과거 수주·시공 중심 사업 업역에서 벗어나 미래 신기술 개발, 글로벌 영업, 구매, 시공 등 건설 전 단계 솔루션 파트너로의 전환을 위한 초석을 마련했다”며 “이와 함께 향후에도 건설 자동화, 스마트시티 등 신사업 추진에 총력을 기울여 투자개발과 운영까지 건설 전 영역을 아우르는 토털 솔루션 크리에이터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