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찰, 별거 중인 아내와 다투다 흉기로 찌른 50대 검거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11-23 11:30:00 수정 : 2021-11-23 11:24:2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북 경주경찰서는 별거 중인 아내와 다투다가 흉기를 휘둘러 중상을 입힌 혐의(살인미수)로 50대 A씨를 검거해 조사하고 있다.

 

23일 경주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6시쯤 경주시내 한 카페에서 별거 중인 아내 B씨와 대화를 나누던 중 미리 준비한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이에 B씨는 중상을 입고 경주 모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다행히 B씨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밝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달아난 A씨의 동선을 추적해 이날 오후 11시 30분쯤 지인 집에 숨은 A씨를 긴급 체포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