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결혼 사진 깜짝 공개한 아이키 “남편, 조우종 아나운서 닮았다. 훈남형”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1-23 11:11:46 수정 : 2021-11-23 11:11:4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방송 화면 캡처

 

안무가 아이키(본명 강혜인)가 남편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2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는 아이키가 스페셜 MC로 출격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아이키는 23세에 만난 남편과 결혼해 25세에 출산했다며 남편이 “외향적이며 외모는 조우종 아나운서를 닮았다. 훈남형이다”고 말했다.

 

이어 요리와 함께 청소, 육아 등 집안일을 전담하고 있다며 “아이 등하교도 남편이 신경 쓰고 있다. 코로나 전에 해외 공연이 많았는데 그때마다 남편이 육아휴직이나 연차를 내 아이를 전담해서 봐줬다”고 전했다.

 

또 “장기간으로 멀리 갈 때마다 아이가 아팠다”며 “최근에도 아파서 아이에게 미안하다”고 고마움과 미안함을 동시에 밝혔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