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바이든, 차기 연방준비제도의장에 파월 유임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11-23 00:27:08 수정 : 2021-11-23 00:27:0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 의장. AP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차기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에 제롬 파월 현 의장을 지명했다.

 

22일 로이터와 AP통신 등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논평에서 “취임 후 지난 10개월간 괄목할 만한 진전을 이뤘고, 이 성공은 내가 추구한 경제 어젠다와 연준이 취한 결단성 있는 조처에 대한 증거”라고 밝혔다.

 

파월 의장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지명으로 2018년 취임해 첫 임기를 시작했다. 상원 인준 청문회를 통과하면 내년 2월부터 두번째 임기를 시작한다.

 

연준 의장은 연임 사례가 많았고, 펜데믹의 경제위기 국면에서도 무난하게 금융정책을 이끌었다는 점에서 그간 파월 의장의 연임을 점치는 시각이 많았다. 

 

파월과 함께 연준 의장 후보로 꼽혔던 레이얼 브레이너드 연준 이사는 연준 부의장에 지명됐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