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MZ세대 최고 선호 미래 재테크는 ‘부동산’

입력 : 2021-11-22 19:56:12 수정 : 2021-11-22 19:56: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경련 설문… 현재는 37% ‘예·적금’ 최다
가상자산 34.9% “투자” vs 43.7% “투기”
22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에서 바라본 아파트 모습. 뉴스1

‘MZ세대(밀레니얼+Z세대)’가 가장 선호하는 미래 재테크 수단은 부동산이라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지난 12~16일 모노리서치에 의뢰해 2030세대 남녀 7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응답자의 36.1%가 향후 자산증식을 위해 가장 필요한 재테크 수단으로 부동산을 꼽았다고 22일 밝혔다. 다음으로는 주식(32.4%), 가상자산(13.1%), 예·적금(8.0%) 등의 순이었다.

MZ세대가 현재 가장 많이 활용하고 있는 재테크 수단은 예·적금(37.5%)이 가장 많았다. 주식(33.0%), 가상자산(10.3%), 부동산(9.8%) 순이 뒤를 이었다. MZ세대가 현재 부동산 가격 급상승과 경제적 여력의 한계로 부동산에 투자하지 못하고 있지만, 부동산을 가장 중요한 재테크 수단으로 인식하고 있는 것이라고 전경련은 설명했다.

또 응답자의 40.5%는 실제로 가상자산에 투자해 본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투자 규모는 100만원 미만이 31.4%, 100만~500만원 미만이 31.1%를 차지해 500만원 미만의 소액 투자가 62.5%였다.

가상자산을 바라보는 관점은 실체 있는 투자수단과 실체 없는 투기수단으로 양분됐다. 가상자산에 대해 34.9%는 자산증식을 위한 투자수단으로 인식했다. 반면 실체 없는 투기수단이라고 답한 응답자도 43.7%에 달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