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쇼통' 비판에…탁현민 "더 의미있는 일 매진하길"

입력 : 2021-11-21 15:26:51 수정 : 2021-11-21 15:26:4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은 21일 현 청와대 의전방식에 대해 '쇼통'이라고 비판하는 내용의 언론 인터뷰 기사가 나온 것에 대해 "(나에 대한 비판보다는) 좀 더 의미있는 일에 매진하길 바란다"고 반박했다.

앞서 이명박 정부 청와대에서 근무한 이강래 전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은 이날 조선일보 인터뷰에서 "탁 비서관의 소통을 보면 늘 주인공이 대통령이다. 행사마다 '쇼통'이라는 단어가 빠지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탁 비서관은 이 전 행정관을 인터뷰한 조선일보를 향해서도 "이제 나를 잃어도 좋다. 실상 나는 별것 아니다"라고 남기기도 했다.

한편 탁 비서관은 앞서 누리호 발사와 관련, '청와대가 과학자들을 병풍처럼 동원했다'는 취지의 지적을 한 언론 보도에 대해 SNS를 통해 "악마 같은 기사"라고 강력히 반발한 바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