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합참 "중국·러시아 군용기, 동해 한국방공식별구역 진입"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11-19 17:49:00 수정 : 2021-11-19 17:29: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중국과 러시아 군용기가 동해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에 진입, 우리 군이 대응에 나섰다.

 

19일 합참에 따르면, 이날  중국 군용기 2대와 러시아 군용기 7대가 독도 동북방 카디즈에 순차적으로 진입 후 이탈했다. 영공침범은 없었다.

 

합참은 “카디즈 진입 이전부터 전투기와 공중급유기를 투입, 우발상황에 대비한 정상적인 전술조치를 취했다”며 우리 군은 한·중 직통망을 통해 중국측으로부터 통상적인 훈련이라는 답변을 받았다”고 밝혔다.

 

합참은 이번 상황을 중·러 연합훈련의 일환으로 평가하고 있다. 중국과 러시아는 전략폭격기 등을 동원해 동해 일대에서 연합훈련을 수시로 진행해왔다. 2019년 7월에는 러시아 조기경보기가 중국과의 연합훈련을 위해 동해상으로 남하, 독도 영공을 침범해 우리 군이 경고사격을 한 바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