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日 외무상 “한국 경찰청장 독도 방문 수용불가”

입력 : 2021-11-19 18:47:20 수정 : 2021-11-19 22:33: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종전선언 입장엔 즉답 피해

하야시 요시마사(林芳正·사진) 일본 외무상은 19일 정례 브리핑에서 김창룡 경찰청장의 독도 방문을 도저히 수용할 수 없다고 다시 강조하면서, 문재인정부가 추진 중인 종전선언에 대한 일본 정부 입장을 묻는 질문엔 즉답을 피했다.

 

하야시 외무상은 한·미·일 외교차관 협의 후 공동 기자회견이 무산된 것에 대해 “(김 청장의 독도 방문을) 우리나라(일본) 입장에서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어 강하게 항의하고 있는 상황에서 공동 회견은 부적절하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문재인정부가 추진 중인 종전선언에 대한 일본 정부의 입장과 관련한 질문엔 “북한 대응에 대해서는 워싱턴 일·미·한 차관 협의를 포함해 일·미·한 간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며 “상세한 것은 외교상 문제라 말할 수 없으나, 종래부터 우리나라 입장에서 근거해 일·미·한 사이에 의견 교환을 하고 있다. 북한 대응에 대해서는 계속해서 일·미·한 간 긴밀히 연대하겠다”고 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