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네이버클라우드, P2P기업 온투법 인증심사 지원

입력 : 2021-11-22 06:00:00 수정 : 2021-11-20 17:50: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네이버클라우드 제공.

 

네이버클라우드는 P2P(온라인투자연계) 기업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법(이하 온투법) 심사 준비 지원을 통해 올해 총 10개 기업이 온투법 기업 인증을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금융당국은 P2P금융을 제도화하고 P2P금융 이용자를 보호하기 위해 작년 8월부터 P2P기업을 대상으로 보안 규정, 인프라 구성, 자기자본금 등의 심사 요건을 담은 온투법을 시행했다. 이에 네이버클라우드는 작년말 자사 금융 클라우드 인프라 및 온투법 대응 경험을 바탕으로 ‘온투법 프로모션’을 시작했다.

 

해당 프로모션은 온투법 프로그램 참여 확정 기업을 대상으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솔루션을 사용할 수 있는 500만원 상당의 크레딧 지급을 포함해 인프라 컨설팅 및 초기 구축 혜택, 온투법 대응 컨설팅 등이 포함됐다.

 

이를 통해 올해 총 10개 기업(와이펀드, 비에프펀드, 레드로켓, 펀딩119, 리딩플러스, 오아시스펀딩, 론포인트, 브이펀딩, 프로핏, 에프엠펀딩)이 온투법 기업 인증을 완료했다.

 

P2P 기업이 금융 분야 인프라 구축 시 CSP를 통한 퍼블릭 클라우드를 활용하면 프라이빗 인프라 대비, 초기 인프라 구축에 들어가는 비용을 절감하고 사업 역량 개발에 더욱 집중할 수 있다. 클라우드 상에서의 지속적인 확장성과 안정적인 보안성, 그리고 데이터 분석 기술을 활용함으로써 보다 경쟁력 있고 효율적인 사업 역량 개발이 가능해진다.

 

네이버클라우드의 금융 클라우드 플랫폼은 금융보안원의 클라우드 안정성 평가 항목을 100% 충족하며 탄탄한 IaaS를 바탕으로 금융∙핀테크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한다. 트래픽 분산을 위한 멀티존 구성, 스토리지 상품 세분화를 통한 심도 있는 데이터 관리 등을 토대로 금융업계가 요구하는 높은 안정성을 충족한다. 이와 함께 공공기관과 금융기관의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에 필요한 CSAP (Cloud Security Assurance Program,클라우드 서비스 보안인증제) 뿐만 아니라, 국내 최초로 싱가포르 클라우드 보안 인증인 MTCS (Multi-Tier Cloud Security)를 획득하며 독보적인 보안성과 안전성을 바탕으로 국내를 넘어 글로벌 클라우드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와이펀드 이유강 대표는 “와이펀드가 제도권 금융사로 자리매김함에 있어 네이버클라우드의 물적 보안설비가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며, 네이버클라우드의 금융 클라우드 인프라가 온투업 업계 전반의 신뢰성 제고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비에프펀드 김현준 전무는 "온투업 등록 과정에서 전산 물적시설 설비 관련 자료 작성에 필요한 모든 인프라정보 제공 및 구축을 스피드있게 네이버클라우드가  지원해준 덕분에 성공적인 등록을 할 수 있었으며,  특히 금융기관이 필요로 하는 완벽한 보안설비 및 모니터링 부분은 비에프펀드 투자 고객에게 정보보안에 대한 신뢰성을 주어 매출 확대에도 많은 기여를 하고있다" 라고 말했다.

 

네이버클라우드 이화영 커머셜 세일즈 이사는 “네이버클라우드의 특화된 금융 클라우드 인프라를 바탕으로 투자자들이 믿고, 신뢰할 수 있는 투자 환경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라며 “P2P 기업 및 전자금융업, 소액송금업 등 다양한 핀테크 기업들이 네이버클라우드 탄탄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비즈니스 역량을 적극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