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화랑대기 전국 유소년축구대회 경주서 12일부터 재개

입력 : 2021-11-10 01:00:00 수정 : 2021-11-09 15:34: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019년 경주서 열린 화랑대기 전국 유소년축구대회에서 선수들이 기량을 겨루고 있다. 경주시 제공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중단된 ‘화랑대기 전국 유소년축구대회’가 다시 열린다.

 

9일 경북 경주시와 대한축구협회 등에 따르면 12일부터 내달 5일까지 경주서 ‘2021 화랑대기 전국 유소년축구대회’를 연다.

 

이번 대회는 2003년 열린 대교 눈높이 전국 초등학교 축구대회를 모태로 매년 열리는 전국 최대 규모 유소년 축구대회다.

 

코로나19 사태로 지난해에는 열리지 못했고 올해도 8월에 열 계획이었지만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으로 연기됐다.

 

이는 정부가 추진하는 단계적 일상회복(일명 ‘위드 코로나’)에 따라 문화체육관광부가 대회 개최를 승인하면서 다시 열리게 됐다.

 

이번 대회에는 U-12, U-11 두 개 부문에 250여 개 팀이 출전한다.

 

참가팀은 대회 개최 첫날 기준으로 48시간 이내에 코로나19 유전자 증폭(PCR) 검사를 받아야 한다.

 

시와 축구협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모든 경기를 무관중으로 치르는 한편 학부모들의 경기장 출입을 제한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준비 기간이 부족하지만 그동안 쌓은 노하우와 경험으로 안전한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