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재명 38.9% VS 홍준표 44.4%…李 40.9% VS 윤석열 45.3%

입력 : 2021-10-28 22:00:00 수정 : 2021-10-29 01:23: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리얼미터 조사…4자 구도에선 이재명-윤석열 초접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왼쪽부터)와 윤석열 전 검찰총장, 홍준표 대선 경선 후보.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국민의힘 경선 후보인 홍준표 의원과의 양자 가상대결에서 오차범위 밖 격차로 뒤진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8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25∼26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 2천35명을 대상으로 양자 가상대결을 조사한 결과, 홍준표 의원이 44.4%의 지지율을 얻어 이재명 후보(38.9%)에 5.5%포인트 우세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45.3%로, 이 후보(40.9%)에 오차범위 이내인 4.4%포인트 우위를 보였다.

 

원희룡 전 제주지사는 43.8%로 이 후보(40.1%)를 3.7%포인트 앞섰다. 이 후보와 유승민 전 의원의 양자대결에서는 이 후보가 40.0%의 지지율로 유 전의원(36.1%)보다 3.9%포인트 높았다.

 

다만,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정의당 심상정 후보까지 포함하는 4자 대결구도에서는 이 후보가 근소한 격차로 우위를 보였다.

 

윤 전 총장이 국민의힘 후보로 나서면 이 후보가 34.6%로 윤 전 총장(34.4%)과 초접전 양상이었고, 심 후보 4.4%, 안 대표 4.0% 순이었다.

 

홍 의원과의 4자 대결에서는 이 후보가 34.3%, 홍 의원이 29.3%, 안 대표가 5.7%, 심 후보가 5.1%의 지지율을 각각 나타냈다.

 

한편, 국민의힘 경선후보 경쟁력을 묻는 조사에서는 홍준표 의원 38.2%로 가장 높았고 윤 전 총장 33.1%, 유 전 의원 10.9%, 원 전 지사 4.1% 순이었다. 이번 여론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2.2%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