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낙태 종용·혼인 빙자 의혹’ 김선호 SNS 팔로워는↑…팬들은 ‘#김선호 믿어요’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0-19 10:45:22 수정 : 2021-10-20 13:58: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한윤종 기자, 인스타그램 캡처

 

최근 전 여자친구에게 혼인을 빙자해 낙태를 종용했다는 대세 배우 K가 배우 김선호라는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그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팔로워 수는 더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18일 오후 4시 유튜버 이진호는 라이브 방송을 통해 “대세 배우 K는 김선호다”며 “10월 초 취재 중에 김선호가 이미 전 여자친구 문제로 곤욕을 치르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폭로자 A씨의 글과 취재했던 내용이 일치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김선호 소속사는 언론과 굉장히 소통을 잘하는 곳이였는데, 모든 직원이 연락이 두절됐다”며 “아니라면 명확하게 밝히면 되는데 입장도 밝히고 있지 않다”고 전했다.

 

이런 가운데 김선호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는 더욱 늘어났다. 이날 이진호의 라이브 방송이 시작되기 전인 오후 3시 기준 그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735만명이었으나 19일 오전 8시 기준 팔로워수는 738만명으로 약 3만명 정도가 증가했다.

 

해당 소식을 접한 그의 팬들은 댓글에 해시태그 ‘#나 김선호 믿어요’를 이어달며 응원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