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손흥민의 열혈팬이었다" 토트넘 레길론의 고백

입력 : 2021-10-15 09:34:33 수정 : 2021-10-15 09:34: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토트넘 홋스퍼 세르히오 레길론(25·스페인)이 팀 동료 손흥민(29)의 열혈팬이었다고 고백했다.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에 레길론과 브라이언 힐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인터뷰 중 손흥민이 언급됐다.

 

레길론은 어렸을 때 프리미어리그에서 좋아했던 선수가 있었냐는 질문에 "손흥민의 엄청난 팬었다"고 답했다.

 

이에 힐이 "정말이냐? 쏘니(손흥민 애칭)가 맞느냐"고 묻자 레길론은 "맞다. 나는 손흥민을 사랑했다"며 열성 팬이었음을 다시 한 번 밝혔다.

 

지난해 9월 토트넘에 합류한 레길론이 손흥민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레길론은 지난해 12월 아스널전을 마친 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손흥민과 포옹하는 사진을 올리며 "사랑해 쏘니(LOVE U SONNY)"라는 메시지를 적기도 했다.

 

한편, 토트넘은 오는 18일 뉴캐슬과 2021~2022 EPL 8라운드 경기를 갖는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