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같은 엘레베이터 탔을 뿐인데…한 아파트서 43명 집단감염

입력 : 2021-10-15 07:00:00 수정 : 2021-10-14 19:29:5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역학조사 결과 공용 엘리베이터
경비원, 미화원 등이 이용하는
지하 휴게실서 감염 확산 추정
기사 특정 내용과 무관함. 연합뉴스

서울시는 동작구의 한 아파트에서 43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집단 감염됐다고 1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난 1일 아파트 거주자 1명이 처음 확진 판정을 받은 뒤 전날까지 42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중 서울시 확진자는 39명이다.

 

역학조사 결과 공용 엘리베이터와 경비원, 미화원 등이 이용하는 지하 휴게실에서 감염이 확산한 것으로 추정됐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