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D.P.’ 한준희 감독 “시즌2 각본 쓰고 있다...결정된 건 없어”

입력 : 2021-10-14 11:17:49 수정 : 2021-10-14 11:17: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준희 감독이 지난 13일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오픈토크 '영화 만들기와 드라마 만들기'에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D.P.' 제작기를 말하고 있다. 부산=연합뉴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D.P.’를 연출했던 한준희 감독이 시즌2 각본을 쓰고 있다고 밝혔다.

 

한준희 감독은 지난 13일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열린 오픈토크에서 “결정된 것은 없지만, ‘D.P.’ 시즌2를 쓰고 있다”고 말했다.

 

한 감독은 “어떻게 될지 모르지만 준비해놔야 어떤 방향으로 다시 이야기를 이어갈 수 있을 때 할 수 있지 않을까 싶다”며 “작가님과 논의하며 쓰고 있다”고 전했다.

 

한 감독은 넷플릭스와의 작업이 즐거웠다고 밝혔다.

 

그는 “넷플릭스 플랫폼과 작업했을 때 저희 팀의 의지대로 할 수 있었다. 그래서 제작이 즐거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을 연출했던 김성훈 감독과 영화 ‘기억의 밤’을 연출했던 장항준 감독이 출연해 영화와 드라마 제작의 차이, OTT 플랫폼 진출 등과 관련한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