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모텔 직원까지 매수해 전 객실 몰카 설치...“피해자만 수백명”

입력 : 2021-10-14 09:32:43 수정 : 2021-10-14 10:18: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기도 양평의 한 모텔의 전 객실에 불법 카메라를 설치해 불법 촬영을 한 일당 4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14일 조선일보의 단독 보도에 따르면 일당은 모텔의 직원까지 매수해 전 객실에 한꺼번에 설치해 투숙객을 상대로 ‘성관계 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해 금품을 뜯어내려 했다.

 

이들은 모텔 직원에게 렌즈 지름이 1㎜가량의 초소형 카메라를 모텔 객실 내 컴퓨터 모니터에 몰래 설치하도록 했다. 직원은 청소 시간 등을 이용해 전 객실 20여개에 카메라를 설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약 6개월 간 이어진 범죄로 피해자는 수백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경찰청 사이버수사과는 성폭력처벌법(카메라 이용 촬영) 위반 등 혐의로 주범 A씨 등 4명을 구속해 최근 검찰에 송치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