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음주측정 거부’ 장용준 구속… “죗값 받겠다” 영장심사 포기

입력 : 2021-10-12 19:16:39 수정 : 2021-10-12 22:11:4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무면허 운전·경찰관 폭행 등 혐의로 입건된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 아들인 래퍼 장용준(노엘)이 지난달 30일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서초경찰서로 들어서고 있다. 연합뉴스

음주 측정 거부 및 경찰관 폭행 혐의 등으로 입건된 래퍼 장용준(21·활동명 노엘)씨가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문성관 영장전담부장판사는 12일 ‘범죄 혐의가 소명되고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청구된 장씨의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장씨는 이날 오전 10시30분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 불출석했다. 그는 변호인을 통해 “많은 분께 정말 죄송하다. 잘못에 대한 죗값을 달게 받겠다”며 “사죄하는 마음으로 영장실질심사는 포기하겠다”고 밝혔다. 법원은 피의자 심문 없이 서면 심리만으로 30여 분 만에 영장을 발부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