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국은행, 기준금리 0.75% 동결… 금리 인상 ‘숨고르기’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10-12 10:18:50 수정 : 2021-10-12 10:31:3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2일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본회의를 주재하며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한국은행 제공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금통위)가 기준금리를 동결했다.

 

12일 금통위는 통화정책방향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현재 수준 0.75%로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지난 8월26일 0.5%에서 0.25%포인트 올린 뒤 이달은 일단 ‘숨고르기’에 나선 모습이다.

 

앞서 금통위는 지난해 3월과 5월 두차례에 걸쳐 기준금리를 1.25%에서 0.5%까지 내리는 ‘빅컷‘을 단행한 바 있다.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를 우려한 결정이었지만, 이후 가계대출과 자산가격이 급증하는 금융불균형에 대한 우려가 제기되며 지난 8월 회의에서 기준금리를 한계단 올렸다.

 

이후로도 금융불균형 문제가 해소되지 않으며 금통위가 한차례 더 금리를 인상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오기도 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4차 대유행의 여파로 경기지표가 후퇴하고 증시시장도 불안정해진 영향으로 이달 회의에서는 동결 의견이 더 우세했던 것으로 보인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