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재명 “낯가죽 두꺼워 수치 모르는 도적떼가 나라살림 맡겠다고 한다”

입력 : 2021-10-09 12:37:39 수정 : 2021-10-09 12:37: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때가 바로 일망타진의 기회
마침 내일이 포도대장 뽑는 날”
국회사진취재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선거 경선 후보는 9일 "낯가죽 두꺼워 수치를 모르는 도적떼가 나라살림을 맡겠다고 한다"라며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에 공세를 퍼붓고 있는 야권을 맹비난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동네머슴이 산적소굴에서 힘닿는대로 장물 대부분을 뺏어 와 주민들에게 돌려주었더니 산적떼가 변복하고 마을로 내려와 텐트 치고 농성하며 요란하게 주민들을 선동한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는 그러면서 글 하단에 '제 발등 찍는 국민의힘 이준석, 김기현 대표님 감사합니다'라는 자신의 페이스북 글을 같이 올렸다.

 

대장동 개발 사업에서 5500억 이익을 환수해 주민들에게 돌려줬다고 주장하고 있는 이 후보 자신을 '동네머슴'으로, 해당 사업을 '대장동 게이트'라 주장하며 특검을 요구하고 있는 야당을 '산적떼'로 비유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 후보는 또 "이때가 바로 일망타진의 기회"라며 "마침 내일이 포도대장을 뽑는 날"이라고 강조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