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삼성전자 3분기 매출 사상 첫 70조 돌파

입력 : 2021-10-08 20:00:00 수정 : 2021-10-08 22:34:3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매출 73조·영업이익 15조8000억
반도체 호황·폴더블폰 흥행 덕
삼성전자가 3분기 잠정 실적을 공시한 8일 오전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서초사옥에 직원들이 출입하고 있다. 뉴시스

삼성전자 3분기 매출이 분기 기준 사상 처음으로 70조원을 돌파했다. 코로나19 이후 반도체 호황과 폴더블폰 신제품의 흥행이 사상 최고 매출을 견인했다.

 

삼성전자는 올해 3분기 잠정 경영실적(연결 기준)을 집계한 결과 매출 73조원, 영업이익 15조8000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해 3분기보다 매출은 9.02%, 영업이익은 27.94% 증가했다. 올 2분기와 비교하면 각각 14.65%, 25.70% 늘었다.

 

삼성전자는 기존 최대 매출이던 지난해 3분기 기록(약 67조원)을 1년 만에 갈아치웠다. 영업이익은 시장 전망치보다는 낮았으나, 반도체 초호황기였던 2018년 3분기(17조5700억원)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높았다.

반도체 수요 증가와 D램·낸드플래시 가격 인상, 폴더블폰 신제품 성공이 호실적을 이끌었다. 삼성전자가 부문별 실적을 공개하지는 않았으나, 증권가에선 3분기 반도체 영업이익이 9조7000억∼10조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했다. 이는 2분기(6조9000억원)보다 3조원가량 늘어난 규모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