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찰, '무면허 운전' 장제원 의원 아들 장용준에 사전 구속영장 신청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10-01 16:31:31 수정 : 2021-10-01 22:21: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무면허 운전·경찰관 폭행 등 혐의로 입건된 래퍼 장용준(노엘)이 지난 30일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서초경찰서로 들어서고 있다. 공동취재

경찰이 집행유예 기간에 무면허로 운전하다 음주 측정을 요구한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 래퍼 장용준(21·예명 노엘)에 대한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1일 장씨에 대해 도로교통법상 음주 측정 거부와 무면허 운전, 자동차 파손, 상해,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를 적용해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 아들인 장씨는 지난달 18일 오후 10시 30분쯤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성모병원사거리에서 벤츠 승용차를 몰다가 다른 차와 접촉사고를 내고, 출동한 경찰관의 음주 측정 요구에 불응하며 경찰관의 머리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관련자 조사 뒤 전날 오후 장씨를 소환해 6시간에 걸쳐 조사했다.


구현모 기자 lil@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