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은평구서 실종됐던 50대 여성, 8일 만에 강남서 발견

입력 : 2021-09-15 09:12:04 수정 : 2021-09-15 09:12:0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은평구에서 실종됐던 50대 여성이 8일 만에 가족의 품으로 돌아갔다.

 

서울 은평경찰서는 14일 오후 4시20분쯤 서울 강남구 대치동의 한 아파트 인근에서 이연남(59)씨를 찾았다고 밝혔다.

 

경찰은 아파트 관리사무소의 신고를 받고 출동했으며 인근 지구대에서 이씨를 보호하다 가족에게 인계했다고 전했다. 이씨는 병원으로 이동해 치료를 받으며 안정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씨는 지난 6일 오전 4시30분쯤 서울 지하철 3호선 연신내역 6번 출구 인근에서 택시를 탄 뒤 연락이 끊긴 바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