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정봉주, 김구라 아들 그리 저격 "오래가지 못할 것. 자세 안 됐다"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9-14 14:53:54 수정 : 2021-09-14 14:53: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정봉주 전 의원이 지난 1월27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허위사실 공표 및 명예훼손 관련 항소심 선고 공판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뒤 나서고 있다. 뉴스1

 

정봉주 전 국회의원이 가수 그리(본명 김동현)를 언급했다.

 

정 전 의원은 14일 오후 온라인으로 생중계된 IHQ 새 예능 프로그램 ‘똑똑해짐’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정 전 의원은 기억나는 게스트가 있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그는 개그맨 김구라(본명 김현동)의 아들인 그리를 꼭 집었다.

 

정 전 의원은 "수업을 하는데 점점 자세가 흐트러지더라"라고 지적했다.

 

이어 "배우는 자세가 안 되어 있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그리는 그리 오래가지 못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재훈련받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한편 ‘똑똑해짐’은 개성 넘치는 트레이너들의 뇌 근육 PT 수업을 통해 우리의 지식을 업그레이드하는 인문학 예능. 상식 부족으로 인해 민망한 경험이 있었던 사람이나, 공부에 한 맺힌 사람들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매회 출연하는 게스트들과 함께 심도 있는 이야기를 나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