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활동 중단 10개월 만에 전한 근황 "부끄럽고 민망하지만~"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9-14 14:17:07 수정 : 2021-09-14 14:17:0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수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사진)이 활동 중단 10개월만에 근황을 전했다. 

 

안지영은 14일 공식 팬카페에 ‘안녕 러볼리(팬클럽)’라는 제목의 글을 게시했다.

 

안지영은 "몇번이고 용기 낼 기회를 엿보다 생일인 지금에야 이렇게 소식을 전한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는 "좀 부끄럽고 민망하긴 하지만 한동안은 잘 지내진 못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많이 지쳐있기도 했고 몸도 마음도 너무 힘들었다"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4년간 이 정도로 열심히 달려오고 좋은 결과물들을 만들어냈으니 이만하면 됐다는 생각도 들었다"고 부연했다. 

 

더불어 "그래도 지금까지 병원도 꾸준히 다니고 약도 꼬박꼬박 먹으면서 여러분들 곁에 다가가려고 저 나름대로 애를 쓰고 있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또 주변에 많은 사람들이 도와준 덕분에 다시 일상을 찾아가고 있다"고 밝혔다. 

 

나아가 "캄캄한 어둠 속에서 혼자라 느껴질 때도 여러분들이 곁에 있다고 위안 삼으며 모든 순간을 버텨왔던 것 같다"고 회상했다.

 

이와 함께 "가끔은 내가 이렇게 큰 사랑을 받아도 되는 사람인지 싶다"고도 말했다.

 

말미에 그는 "그만큼 내 곁을 지켜주고 날 일으켜 세워주는 멋진 사람들이다"라면서 "고맙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해 11월 안지영의 소속사 쇼파르뮤직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안지영이 건강 악화와 불안 증세로 인해 휴식과 안정을 위해 활동을 중단한다"고 전한 바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