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성소수자 커밍아웃’ 박우식 "활동 중단한다. 악플 너무 힘들어"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9-13 14:52:34 수정 : 2021-09-13 16:25:4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박우식.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2’ 캡처

 

성소수자 커밍아웃을 한 바 있는 가수 박우식(사진)이 활동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박우식은 지난 11일 유튜브 채널 ‘박우식TV’에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시했다. 

 

공개된 영상 속 박우식은 "11년 전 TV를 통해 비연예인으로는 최초로 커밍아웃을 하면서 전 국민적인 관심을 받았고 또 엄청난 악플에도 시달려야 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시대가 바뀌면서 유튜브를 통해서 여러분들을 다시 만날 수 있는 기회가 생겼고 지금의 소속사와 계약해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런데 유튜브를 통해 다시 유명해지면서 11년 전 그때처럼 온갖 악플과 루머에 시달려야 했다"고 고백했다.

 

아울러 "오래전에 이미 겪었던 일들이기 때문에 스스로 버텨내려고 노력을 했지만 저에게 악플과 루머는 큰 스트레스로 다가왔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저를 사랑해주시고 기다려 주시는 팬분들에게는 정말 죄송하지만 이런 상황 속에서 무리하게 계속 활동을 이어 가는 것보다 잠시 마음의 여유를 되찾는 재충전의 시간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나아가 "소속사와의 오랜 상의 끝에 휴식기를 갖기로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박우식은 지난 2010년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2’에 출연한 바 있으며, 성소수자 커밍아웃으로 화제를 모았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