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잠자리 요구' 배우 폭로한 허이재 "엄마라고 부르고 싶었던 선배는..."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9-13 13:40:34 수정 : 2021-09-15 15:33: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유튜브 채널 ‘웨이랜드’ 캡처

 

배우 허이재가 기억에 남았던 배우를 꼽았다.

 

앞서 허이재는 지난 10일 유튜브 채널 ‘웨이랜드’에 출연해 유부남 배우의 성관계 요구와 함께 선배 배우의 갑질을 폭로한 바 있다.

 

이후 크레용팝 웨이는 “제가 언니가 기억에 남았던 것처럼 아 이 선배는 진짜 찐이다 싶었던 배우가 있었냐”고 질문했다.

 

이에 허이재는 “김해숙 선생님”이라며 “엄마라고 부르고 싶을 정도로 ‘너 보면 나 어릴 때 생각난다’(라고 말씀주셨다)”고 밝혔다.

 

이를 들은 웨이는 “지켜주고 싶었던 거다. 이런 게 참된 선배다”라고 덧붙여 허이재의 말에 공감했다.

 

한편 허이재는 2006년 11월 개봉한 강석범 감독의 영화 ‘해바라기’에 출연했다. 해당 작품에는 김래원, 김해숙 등이 출연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