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20대男, 화이자 맞고 5일 뒤 숨진 채 발견… 접종 후 두통 호소

입력 : 2021-09-13 09:35:00 수정 : 2021-09-13 09:33:0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찰, 부검 의뢰
코로나19 백신 접종 모습. 뉴스1

화이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2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13일 김포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전 10시쯤 경기도 김포의 한 아파트 방 안에 있던 20대 A씨가 숨진 것을 가사도우미가 발견해 112에 신고했다. A씨는 지난 6일 화이자 백신 1차 접종을 한 뒤 두통 등 증상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유족 측은 “어릴 적부터 기저질환이 있어 병원 진료를 받기도 했다. 하지만 성인이 되고 나서는 크게 이상은 없었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씨의 시신 부검을 의뢰해 백신 연관성 등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의 사인 관련해 현재까지 확인된 부분은 전혀 없다”며 “일단 A씨의 시신 부검 결과를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