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제적으로 힘들다. 부모님께 죄송" 치킨집 사장 숨진 채 발견

입력 : 2021-09-13 07:00:00 수정 : 2021-09-12 17:48: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외부 침입 흔적 없어
"유서 발견된 점으로 미뤄 타살 가능성 낮아"
경찰, 사건 조사중

12일 오전 11시43분께 한 치킨집에서 사장 A씨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A씨는 '경제적으로 힘들다. 부모님께 죄송하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외부 침입 흔적이 없고, 유서가 발견된 점으로 미뤄 타살 가능성은 작다고 보고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으면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