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수도권으로 휴가 나갔던 군인들 확진 속출…4명 추가

관련이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1-09-12 15:04:30 수정 : 2021-09-12 15:04: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수도권으로 휴가를 나갔던 군인들이 코로나19에 속속 확진되고 있다.

 

12일 국방부에 따르면 경기 파주시 육군부대 간부 1명은 안양시에서 휴가를 보낸 뒤 복귀 전 검사에서 확진됐다.

 

강원 강릉시 육군부대 병사 1명은 경기 의왕시에서 휴가를 보내던 중 접촉한 지인이 확진된 후 자신도 확진 판정을 받았다.

 

대구 육군부대 병사 1명은 경기 김포시에서 휴가를 보내던 중 의심 증상이 발현돼 확진됐다.

 

서울 육군부대 상근예비역 병사 1명은 접촉한 지인의 확진 후 자가 격리됐다가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확진됐다.

 

이로써 군 내 치료 중인 코로나19 환자는 32명이 됐다. 군 누적 확진자는 1660명, 완치자는 1628명이다.

 

군부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보건당국 기준 격리자는 330명, 군 자체 기준 예방적 격리자는 1만4548명이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