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KT, 블록체인·AI로 지역화폐 불법 판매·환전 차단

입력 : 2021-09-13 01:00:00 수정 : 2021-09-12 15:11:4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KT는 블록체인, AI를 활용한 탐지 시스템으로 지역화폐 이상 거래를 차단하겠다고 12일 밝혔다.

 

KT는 2019년부터 KT 착한페이로 지역화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 많은지자체에서 지역화폐 서비스를 운영하면서 지역화폐를 활용한 불법 판매, 환전 등 이상 거래를 차단할 필요성이 증가했다. 기존 이상 거래 방지 시스템은 사전 정의한 규칙에 대해서만 탐지할 수 있었으나, KT는 시스템을 블록체인과 인공지능(AI) 기반으로 고도화했다. 지역화폐 거래 데이터를 머신러닝 기술로 학습해 정의된 이상 거래와 수시로 발생하는 미리 정의되지 않은 이상 거래에 대해서도 탐지할 수 있게 했다. 예를 들어 기존 가맹점들의 결제 및 환전 건수 대비 지나치게 짧은 시간이나 많은 양의 결제 또는 환전이 이뤄지면 시스템이 즉각 탐지한다.

 

이상 거래로 탐지하면 자동으로 KT의 담당자에게 경고 메시지를 전송한다. 이후담당자는 필요할 경우 결제 및 정산을 차단한다.

 

KT AI/DX플랫폼사업본부장 임채환 상무는 “이번 지역화폐 이상 거래 탐지 시스템으로 지역화폐 악의적 유통에 대응하고 차단할 수 있다”며 “KT는 지역경제 활성화및 안정적인 운영과 이용을 위한 방안을 계속해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