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지석, 랩 도전에 진짜 래퍼 동생 정색... “멋있는 척 하지 마”

입력 : 2021-09-10 11:07:15 수정 : 2021-09-10 13:32:0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아이돌 출신 김지석 래퍼 도전하나? 진짜 래퍼 동생에 도전장
사진=YK미디어플러스  제공

배우 김지석의 래퍼 도전에 진짜 래퍼로 활동 중인 친동생이 정색했다. 

 

9일 김지석의 유튜브 채널 ‘내 안의 보석’에서는 김지석과 친동생, 래퍼 아이테(김예본)의 현실 형제 케미가 공개됐다. 

 

이날 김지석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엔딩곡을 의뢰했고, 동생의 스파르타 식 트레이닝 속에 곡이 완성되는 과정이 담겼다. 

 

곡을 선정하는 과정과 가사를 녹음하는 과정에서 동생은 래퍼로서의 프로페셔널함을 보여줬고, 아이돌 래퍼 출신의 김지석은 “리드당한 느낌”, “실력파였구나”라며 동생의 실력을 인정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날 아이테는 형의 힙합 바이브에 부끄러워하며 “요즘 술 많이 먹어? 목소리가 갈라진다”, “멋있는 척 하지 않아야 된다”라는 현실 형제만이 할 수 있는 팩폭을 날렸고, 김지석은 동생의 혹평에 진심으로 발끈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현실 형제의 티격거림이 고스란히 담긴 이번 영상에서는 김지석이 남몰래 쓴 가사들도 방출돼 구독자들의 ‘현웃’을 터지게 만들었다. 

 

한편, 지난 2일에는 친동생이 폭로한 김지석의 과거사가 ‘내 안의 보석’을 통해 공개되면서 화제가 됐다. 당시 아이테는 “중학생 시절 괴롭힘을 당했는데 형이 오토바이를 타고 학교에 와서 (괴롭힌 친구를)혼내줬다”라며 훈훈한 미담을 방출한 바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