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문재인 대통령 “친환경·스마트 선박 기술력 강하게 키우겠다”

입력 : 2021-09-09 17:22:51 수정 : 2021-09-09 17:22: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文, 2030년까지 친환경 선박 세계 시장점유율 75% 목표 제시
문재인 대통령이 9일 경남 거제시 삼성중공업에서 열린 K-조선 비전 및 상생 협력 선포식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저탄소 선박을 넘어 수소와 암모니아 추진 선박 같은 무탄소 선박 시대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9일 경남 거제시 삼성중공업에서 열린 ‘K-조선 비전 및 상생 협력 선포식’에 참석한 문 대통령은 “친환경·스마트 선박 기술력을 더욱 강하게 키우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2030년까지 친환경 선박 세계 시장점유율 75%, 스마트 선박 세계 시장점유율 50%를 목표로 제시한 문 대통령은 “해운, 철강과 같은 조선 전후방 산업도 스마트화하여 스마트쉽 데이터 플랫폼을 공동 구축하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2022년까지 조선 인력 8000명을 양성하고, 신규 인력 유입을 확대하겠다”며 “생산기술을 디지털화하고, 제조공정을 자동화하여 2030년까지 생산성을 30% 이상 높이겠다”고 강조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