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1년 넘게 중단된 BTS 월드투어, 결국 전면 취소…소속사 “새 공연 일정 빠른 시일 내 공지“

입력 : 2021-08-20 16:53:31 수정 : 2021-08-20 20:20: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빅히트 뮤직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BTS·사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1년 이상 중단됐던 월드투어를 전면 취소했다.

 

소속사 빅히트 뮤직은 20일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공지를 올려 “당사는 ‘맵 오브 더 소울 투어’(MAP OF THE SOUL TOUR)에 대한 팬 여러분의 긴 기다림에 부응하고자 공연 재개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며 “여러 불가항력적인 변화로 기존에 계획했던 공연과 동일한 규모, 일정으로 재개하는 것이 사실상 어려운 상황”이라고 전했다.

 

앞서 BTS는 지난해 4월부터 서울을 시작으로 미국, 캐나다, 일본, 영국, 독일, 스페인 등 세계 18개국의 도시에서 공연을 벌일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의 확산으로 투어 일정의 무기한 중단을 선언했었다.

 

빅히트 뮤직은 또 “투어 재개를 기다려오신 팬 여러분께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며 “팬 여러분의 기대에 보답할 수 있도록 가능한 일정과 형태의 공연을 새롭게 준비 중이며, 가급적 빠른 시일 내 공지 드리겠다“고 약속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