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성인용품점 침입한 강도, 직원이 휘두른 45cm ‘OO’에 맞아 줄행랑 [영상]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7-30 09:57:35 수정 : 2021-07-30 09:57:3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틱톡 캡처

 

한 성인용품점에 든 강도가 남성 성기 모양의 성인용품에 맞아 줄행랑치는 영상이 공개돼 화제다.

 

지난 27일(현지 시각) 데일리메일은 지난 24일 러시아 러시아 케메로보주 노보쿠즈네츠크시에 위치한 성인용품점 폐쇄회로(CC)TV에 이 같은 상황이 녹화됐다고 보도했다.

 

성인용품점에 든 강도를 제압하는 직원. 틱톡 갈무리

 

공개된 CCTV 영상에는 늦은 시간까지 근무를 하던 직원은 모자와 마스크를 쓴 남성을 마주했다. 이 남성은 돈을 요구하며 작은 칼을 들고 직원을 위협했다.

 

그러나 직원은 오른손으로 돈을 꺼내는 척 하다가 왼손으로는 계산대에 올려져 있던 길이 18인치(약 45㎝)의 성인용품을 들어 강도를 때리기 시작했다.

 

놀란 강도는 문 쪽으로 정신없이 빠져나갔고 그 과정에서도 직원은 강도를 제압하기 위해 성인용품을 휘둘렀다.

 

강도가 문밖으로 도망치자 그제야 직원은 안심한 듯한 모습을 보였다.

 

다행히 해당 직원은 다친 곳 없이 무사한 가운데, 이 영상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상에 공개되며 수십만 회의 조회수를 기록하는 등 관심을 끌고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