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카뱅 공모가 3만9000원 확정 시총 18조… 금융주 3위 ‘껑충’

입력 : 2021-07-23 06:00:00 수정 : 2021-07-23 08:25: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 용산구 카카오뱅크 서울오피스 모습. 뉴스1

카카오뱅크가 22일 기관 투자자 수요예측 결과를 공시하고, 공모가를 희망 범위 상단인 3만9000원으로 확정했다.

확정 공모가 기준 공모 금액은 2조5525억원, 상장 후 시가총액은 18조6289억원이다. 예상 시총은 이날 종가 기준 KB금융(21조5389억원)과 신한지주(19조8633억원)에 이은 금융주 3위다. 또 하나금융지주(13조1806)와 우리금융지주(8조4144억원)를 크게 웃도는 규모다.

수요예측에는 국내 1287곳과 해외 380곳 등 기관 1667곳이 참여했다. 경쟁률은 1732.83대 1로 유가증권시장 역대 2위를 기록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