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박순애 서울대 교수, 유엔 공공행정전문가위원회 위원 임명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07-22 16:55:23 수정 : 2021-07-22 16:55: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김판석 전 인사처장 이어 두 번째

박순애(56·사진) 서울대 행정대학원 교수가 임기 4년의 유엔 공공행정전문가위원회(CEPA) 위원으로 임명됐다. 유엔경제사회이사회(ECOSOC) 산하 전문가 기구인 CEPA에 한국인이 위원으로 참여하기는 2006년 김판석 연세대 교수(전 인사혁신처장) 이후 두 번째다.

 

22일 인사혁신처에 따르면 유엔경제사회이사회는 이날(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조정·관리회의를 열고 박 교수를 2021∼2025년 임기 위원으로 임명했다. CEPA는 24명의 개인자격 위원으로 구성되며, 유엔 회원국들의 공공행정 및 거버넌스 발전을 위한 유엔경제사회이사회 활동을 지원한다. 박 교수는 한국정책학회 부회장 등을 지내고 현재 한국행정학회 회장으로 활동 중인 행정·정책 전문가다.

 

인사처는 “박 교수의 이번 CEPA 위원 임명은 공공 거버넌스 분야에서 박 교수의 경륜과 역량이 국제사회의 충분한 인정을 받은 결과”라며 “국제사회 공공행정·거버넌스 분야에 대한 한국의 역할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