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오늘날씨] 푹푹 찌는 ‘대서’… 서울·광주 한낮 36도 ‘폭염 계속’

입력 : 2021-07-22 07:42:11 수정 : 2021-07-22 08:13:1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낮 기온이 35도 안팎에 이르는 무더위가 이어진 21일 오후 서울 홍제천변에서 한 시민이 손풍기를 쐬며 양산을 쓰고 걸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절기상 1년 중 가장 덥다는 대서(大暑)인 22일, 무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 지역은 구름이 많겠으며, 오후부터 저녁 사이 강원 영서 중·북부에는 5∼20㎜의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낮 최고기온은 28∼36도의 분포를 나타내겠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됐고, 당분간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한낮 기온이 35도 안팎으로 오르는 무더위가 지속되겠다. 고양 37도, 서울과 광주 36도, 대전 35도, 대구 34도로 예보됐다.

 

대도시와 해안 지역은 곳에 따라 열대야가 나타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