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태백 스쿨존서 3개월간 10대 중 4대 '과속 딱지'

입력 : 2021-07-20 13:42:27 수정 : 2021-07-20 13:42:2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연합뉴스 자료사진]

강원 태백경찰서는 어린이보호구역(스쿨존)인 태서초등학교 앞 삼거리 교차로에 고정식 과속 단속 카메라를 설치·운영한 결과 4∼6월 3개월간 총 7천601건을 단속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2018년 말 기준 태백지역 등록 차량 2만1천55대의 36%에 해당하고, 하루 평균으로 보면 84건이다.

월별로는 4월 2천533건, 5월 2천321건, 6월 2천747건이다.

일명 민식이법에 따라 어린이보호구역에서의 차량 제한속도는 시속 30㎞다.

과속 단속 카메라 운영 후 현재까지 태서초등학교 앞 어린이보호구역에서 교통사고 발생은 없었다.

태백경찰서 관계자는 "어린이 교통안전을 위해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시설물을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며 "시민들도 어린이보호구역에서 감속운행, 교통신호 준수 등 교통법규를 준수해 달라"고 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