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부모차 탄 10대 5명…트럭과 부딪혀 그 자리서 4명 사망

입력 : 2021-07-20 13:28:04 수정 : 2021-07-20 14:12:0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명은 큰 부상, 병원서 치료중
20일 오전 4시5분쯤 전북 전주시 산정동 안덕원지하차도 인근 도로에서 14톤 화물차와 벨로스터 승용차가 부딪혀 승용차에 탑승한 10대 4명이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다. 뉴스1

 

새벽시간대 10대 5명이 탄 승용차가 불법좌회전하던 트럭과 부딪혀 4명이 그 자리에서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다.

 

20일 전북 전주덕진경찰서와 전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5분쯤 전주시 산정동 안덕원지하차도 인근 도로에서 14톤 화물차와 벨로스터 승용차가 부딪혔다.

 

운전을 한 A군은 무면허 운전은 아니었다. 승용차는 이들 중 한 명의 부모 명의로 돼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A군(19)과 동승자 3명(남2·여1)이 숨졌고, B군(18)이 머리 등을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 조사결과 당시 승용차는 직진방향으로 달리던 중 중앙선을 넘어 불법좌회전하는 트럭을 미처 피하지 못해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트럭 운전자 C씨(61)를 현장에서 체포해 블랙박스와 음주 여부 등을 확인하고 있다.

 

경찰관계자는 “인근 폐쇄회로(CC)TV를 살펴본 결과 화물차가 불법 좌회전을 한 정황이 포착됐다”며 “사안이 중대한 만큼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