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푸르덴셜 “사망보험금 지급 1조 돌파… 1인당 평균 1.25억원”

입력 : 2021-07-21 03:00:00 수정 : 2021-07-20 10:56: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국내 첫 종신보험상품을 도입한 푸르덴셜생명보험의 누적 사망보험금 지급 규모가 1조원을 넘어섰다.

 

푸르덴셜생명은 1996년 첫 사망보험금을 지급한 이래 지금까지 총 8197명에게 1조276억원을 지급했다고 20일 밝혔다.

 

1인당 평균 지급액은 1억2536만원이며, 사망보험금 1건당 최고 지급액은 11억9687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푸르덴셜생명은 1991년 국내에서 첫 종신보험을 출시했다. 

 

민기식 푸르덴셜생명 대표는 “보험금 지급을 중심으로 하는 철학을 바탕으로 유가족의 생활자금 보장을 회사의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다”며 “앞으로도 생명보험 본연의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