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뉴메드, 홍릉 강소특구 기술이전 사업화 지원기업 선정

입력 : 2021-07-20 10:04:31 수정 : 2021-07-20 10:04:3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천연물 연구개발 기업 뉴메드가 미래 글로벌 메디클러스터를 이끌어 갈 서울 홍릉 강소연구개발특구(이하 홍릉 강소특구)의 기술이전 사업화(R&BD) 지원 기업으로 선정됐다. 

 

2020년 8월에 새롭게 형성된 홍릉 강소특구는 경희대, 고려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을 중심으로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를 특화하여 특구 내 입주해 있거나 새로 들어서는 기업에 한해 연구소 설립과 기술이전 사업화를 지원하고 있다.

 

뉴메드는 이번 기술이전 사업화 과제로 ‘육계 및 금앵자를 이용한 전립선 건강 개선 기능성에 대한건강기능식품의 원료 개발’을 추진하게 된다. 올해 4월 ‘금앵자추출물 등을 포함하는 전립선비대증 예방 또는 치료용 약학 조성물’에 대한 기술이전 협약을 맺은 경희대학교 산학협력단 김호철 교수 연구팀이 공동연구 개발기관으로 참여하며, 정부로부터 2022년까지 1년간 약 2억여 원의 연구개발비를 지원받을 예정이다.

 

금앵자 열매는 예로부터 한의학에서 소화불량으로 인한 설사, 이질 및 빈뇨, 요실금 등을 다스리는 약재로 사용되었으며, 최근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과의 체계적이고 과학적인 실험법을 적용한 공동 연구를 통해 전립선 비대증에 대한 개선효과를 확인했다. 

 

현재 국내 전립선 건강기능식품 시장에서는 해외 원료에 비중이 높아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뉴메드는 육계 및 금앵자를 활용하여 내년까지 이를 대체할 수 있는 원료를 개발할 계획이다. 

 

강희원 뉴메드 대표이사는 “향후 전립선 건강 개선 기능성 원료 개발에 박차를 가해 신규 개별인정형 원료를 획득할 계획”이며, “수입의존형 원료를 국산 소재로 대체함으로써 전립선 건강기능식품 시장의 이원화 체제를 구축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한편, 뉴메드는 2003년 경희대 한의과대학 연구팀을 주축으로 출범한 천연물 연구개발 전문 바이오 벤처기업으로, 어린이 키 성장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식약처 인정 개별인정형 원료 ‘황기추출물 등 복합물(HT042)’을 포함해 다양한 천연물 소재의 기능성 원료를 직접 연구개발하고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