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만취’ 경찰관, 귀가 종용하던 경찰관 폭행… “기억 안 나”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07-20 10:13:21 수정 : 2021-07-20 10:13: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뉴시스

현직 경찰관이 만취해 신고를 받고 출동한 지구대 경찰관을 폭행했다가 체포됐다.

 

광주 서부경찰은 공무집행 방해 혐의로 같은 경찰서 소속 A 경위를 현행범 체포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0시 30분쯤 광주 서구 치평동 한 도로에서 출동한 지구대 경찰관을 어깨로 밀고 얼굴을 밀친 혐의다.

 

만취한 A씨가 비틀거리며 길을 걷다 차가 다니는 도로로 들어가는 등 위험한 행동을 하자 주변에 있는 시민이 “술에 취한 사람이 있다”고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구대 경찰관이 출동해 귀가를 종용했지만 이미 인사불성 된 A씨는 시비를 걸다 체포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기억나지 않는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