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 달 수입 언급한 이지훈 "원쁠 한우 정도는 여유롭게~"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7-19 17:42:24 수정 : 2021-07-20 10:40: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가수 이지훈이 한 달 수입을 공개했다.

 

이지훈은 19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직업의 섬세한 세계’ 코너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드러냈다.

 

이날 DJ 김태진은 한 달 수입에 대해 질문했다.

 

이지훈은 “아내에게 가끔 소고기를 사 줄 수 있는 정도”라고 밝혔다.

 

그러자 김태진은 “한우냐 호주산이냐”고 물었고, 이지훈은 “원쁠 한우 정도는 여유롭게 한 달에 두 번 정도 사줄 수 있다”고 밝혔다. 

 

이에 김태진은 “코로나19가 아니었다면 한 달에 두 번, 몇 명 정도 소고기를 사줄 수 있냐”며 재차 물었고, 이지훈은 “예전에는 회식을 많이 해서 한번 모이면 20~30명 정도 모였다”고 회상했다. 

 

그는 “1등급 한우를 두 번씩 사줄 수 있다”고 귀띔했다. 

 

이를 들은 뮤지컬 배우 손준호는 “저는 풀을 먹는다. 채식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그는 “소고기를 살 수 있는 정도는 아니다. 허리띠를 졸라매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코로나19가 오기 전까지는 일 년에 서너개 작품이 들어와서 내 세상인 줄 알았다”고 고백했다. 

 

아울러 “그런데 시국이 안 좋아지면서 요즘 저축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이지훈은 “온 국민이 힘든 시기에 저희도 예외는 아니다”라고 첨언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