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열 손가락 없는 김홍빈 히말라야 14좌 완등

입력 : 2021-07-19 20:28:39 수정 : 2021-07-19 20:28: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광주시산악연맹은 열 손가락 없는 산악인 김홍빈 원정대가 지난 18일 오후 4시58분(현지시간) 브로드피크(해발 8047m) 정상 등정에 성공했다고 19일 밝혔다. 2006년 가셔브룸 2봉(8035m)을 시작으로 15년에 걸쳐 히말라야 8000m급 봉우리 14개에 모두 올랐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