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친환경 암모니아 연료발전 개발 시동

입력 : 2021-07-19 20:25:48 수정 : 2021-07-19 20:25:4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포스코·두산重, 연구개발 협약
분해기·가스터빈 일체화 추진

포스코와 두산중공업이 손잡고 암모니아를 연료로 사용하는 발전 분야 기술 개발에 나서기로 했다.

포스코와 두산중공업, 포항산업과학연구원(RIST)은 19일 비대면으로 ‘청정 암모니아 가스터빈 분야 연구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암모니아를 분해해 생성한 수소를 태워 터빈을 가동하는 발전기술을 공동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수소를 질소와 결합한 화합물인 암모니아는 동일한 부피에서 수소보다 1.7배 많은 양을 저장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산화탄소를 전혀 배출하지 않기 때문에 수소 발전과 함께 이상적인 친환경 발전 방식으로 꼽힌다. 하지만 발전 연료로 바로 사용하면 효율이 떨어지기 때문에 분해를 통해 수소·질소가스로 분해한 뒤 연소시켜 가스터빈을 구동하게 된다. 암모니아 연료를 사용하기 위한 분해기와 가스터빈을 각각 개발한 사례는 있지만, 이를 일체화한 발전기술 개발에 나서는 것은 세계 최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