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재명, 이낙연 직격 "자기 지지자들 마타도어 살펴보시라"

입력 : 2021-07-19 15:54:07 수정 : 2021-07-19 15:54:0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공직 사적 남용으로 측근·친인척 범죄 저질렀는지 봐야"
(수원=연합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9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경기도 디지털성범죄 피해자 원스톱 지원센터를 방문해 관련 자료를 살펴보고 있다. 2021.7.19 [경기사진공동취재단] xanadu@yna.co.kr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19일 경기도 유관기관 공무원의 'SNS 비방' 의혹과 관련한 이낙연 전 대표의 공세에 "이낙연 후보를 지지하는 분들이 저한테 하는, 정말 극렬하게 표현할 수 없는 마타도어 등을 한 번 스스로 살펴보시는 것이 좋겠다"고 맞받았다.

이 지사는 이날 경기도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 원스톱 지원센터에 방문한 자리에서 기자들과 만나 "알지도 못하는 사람들이 한 일인데, 징계하고 직위 해제한 것은 제게는 최선을 다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전 대표 측에서 인사조치로 선을 긋는 것만으로는 부족하다며 경찰 고발 등을 거론한 데 대해 반박한 것이다.

이 지사는 "저에 대해 장애인 폄하를 하거나 없는 사실을 지어내서 음해하는 수없이 많은 지지자의 행동에 대해 본인 측도 한 번 보셨으면 좋겠다"며 "지나치다는 생각이 든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향후 경선 과정에서의 검증과 관련해서는 "앞으로 약속을 지킬지는 전에 약속한 것을 잘 지켰느냐를 잘 보셔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과거 공직을 사적으로 남용한 적이 있느냐, 주변 측근이나 친인척이 이를 부당하게 이용해 혜택을 보거나 범죄를 저지른 적이 있느냐를 봐주시면 좋을 것 같다"고 응수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