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장날 사람 꽉찬 강진버스, 충돌후 넘어져 42명 부상

입력 : 2021-07-19 14:00:00 수정 : 2021-07-19 13:59: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남 강진의 한 교차로에서 읍내 장날을 맞아 승객을 가득 태운 군내 버스와 화물차가 충돌하는 교통사고로 42명이 다쳤다.

 

19일 강진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25분께 강진군 성전면 한 교차로에서 A(58)씨가 운행하는 군내버스가 B(86)씨의 3.5t급 화물차와 충돌한 뒤 오른쪽으로 넘어졌다.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기사 A씨와 승객, 화물차 운전자 B씨 등 42명이 크고작은 부상을 입었다. 병원으로 옮겨진 이들 모두 생명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가 난 버스는 입석을 제외한 16인승이지만, 읍내 장날을 맞아 40여 명이 빽빽이 타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신호등이 있는 교차로에서 난 사고인 점을 토대로, 신호 위반 여부 등 구체적인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또 군내버스 승객 정원을 초과한 점이 법령 위반에 해당되는 지도 들여다 볼 예정이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