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마트-네이버 맞손, 전국 맛집 대표 메뉴 '별도 브랜드' 상품 개발

입력 : 2021-07-19 10:36:30 수정 : 2021-07-19 10:36: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역명물 챌린지' 프로젝트 진행
이마트 제공

이마트와 네이버가 손잡고 전국 각지 맛집의 대표 메뉴를 별도 브랜드 상품으로 개발한다.

 

양사는 19일부터 이런 내용의 '지역명물 챌린지'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네이버 쇼핑 푸드윈도의 '지역명물' 코너에 입점한 2천여개 밀키트 상품 중 일부를 선별해 '인생맛집' 브랜드 상품으로 별도 출시하는 것이 골자다.

 

이용자 리뷰, 매출, 제품 차별성 등을 토대로 선별하고, 새로 나온 상품은 이마트 온·오프라인 매장과 네이버에서 판매한다.

 

이를 통해 푸드윈도에 입점한 지역 중소상공인들이 새로운 오프라인 유통 판로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양사는 기대했다.

 

네이버 푸드윈도 지역명물에 입점한 판매자 중 참가 희망자는 내달 1일까지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아울러 올해 안으로 네이버 장보기에 이마트가 입점하고, 네이버에서 판매되는 지역 소상공인 상품을 소개하는 편집숍이 이마트 오프라인 매장에 들어설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양사가 지난 3월 2천500억원 규모 지분을 맞교환한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공식 협업 프로젝트다.

 

네이버 사업개발 김평송 책임리더는 "전국의 우수한 먹거리를 상품화하고 유통 판로까지 마련해 지역 중소 상공인에게 성장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