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란 남부서 규모 5.7 지진… "인명 피해 없어"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07-19 03:00:00 수정 : 2021-07-19 02:42: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란 테헤란대학교 부설 이란지진센터는 18일 오후 7시4분(현지시간)쯤 이란 남부 부셰르주에서 규모 5.7의 지진이 일어났다고 밝혔다.

 

부셰르주는 이란 유일의 원자력 발전소가 있는 지역이다. 진원은 원자력 발전소에서 약 80㎞ 거리이며 수도 테헤란과는 600㎞ 넘게 떨어져 있다. 진원의 깊이는 약 11㎞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도 이날 같은 시각 같은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일어났다고 발표했다. 국영 IRINN 방송은 “현재까지 이번 지진으로 인해 접수된 인명 피해는 없다”고 전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